이동켜기
경제뉴스
  • "신기술 개발, 상장하면 대박" 주식 미리 사뒀는데…2년째 매출 '0'
  • 최고관리자
  • 2022-12-14
금감원 사옥
금감원 사옥
#"회사의 상장회사 합병, 해외 투자 유치가 확정됐습니다."
비상장 C사 주주 D씨는 이 같은 내용을 밝히며 보유주식을 팔겠다는 내용의 신문 광고를 냈다. D씨는 사전에 증권신고서 제출 등 공시 의무가 있는데도 이를 제출하지 않았다. D씨는 법 위반소지가 있는 걸 확인하고 청약 절차를 중단했다.

금융당국은 14일 최근 신문광고나 SNS 등을 이용해 비상장주식 투자를 권유하는 사례를 주의해야 한다며 소비자 경보를 발령했다.

비상장주식은 일반인이 검증하기 어려운 신기술 개발, 해외투자 유치 등 테마와 상장시 고수익을 미끼로 투자를 유도하지만 공시자료가 없고 실체 확인이 어려운 경우가 많아 투자자 주의가 필요하다.

2020년 이후 공모주 열풍으로 신규 투자자들이 다수 유입되며 비상장주식 투자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과 경계가 허물어졌다.

이 같은 환경에서 개인투자자를 대상으로 신문광고나 문자, SNS 등의 채널을 활용해 검증되지 않은 내용으로 '고수익 보장' 등의 문구를 사용해 투자를 권유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비상장 B사는 증권신고서 제출없이 '구글보다 빠른 SNS 검색기술을 개발했다. 나스닥 상장을 진행한다'고 홍보하며 주당 15만원에 유상증자를 진행했다. 결국 이 회사 대표는 구속됐고 주주소송이 진행 중이다.

또 비상장 A사는 증권신고서 제출없이 '분쇄기를 이용한 실리콘음극재 양산에 성공했다'면서 수백만주를 발행한 후 무인가업자를 통해 주당 1만2000원에 유통했다. 하지만 유증 후 2년째 매출이 없는 상태다.

금감원은 증권신고서 미제출 등 공시 의무를 위반한 투자권유일 수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또 공개된 투자정보가 허위, 과장된 정보일 수 있는 것도 유의해야 한다.

비상장회사는 재무현황이나 사업구조, 투자위험 등에 대한 정보가 충분히 제공되지 않거나 사실과 다를 수 있다.

아울러 회사 사업의 실체에 대해 투자자가 별도 확인해야 한다. 제도권 금융회사가 아닌 무인가 업자를 통한 거래는 피해자 구제가 어렵다. 또 유통거래량이 적어 적정 가치평가가 어렵고 가격 변동성도 크다. 시장에 대한 감시 장치가 없어 가격 조작 등에 노출될 가능성도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비상장주식 거래 관련 공시위반, 불공정거래 등의 불법 행위가 발견되면 공시조사, 불공정거래 조사를 통한 위법사실 확인과 행정처분 등의 제재조치를 통해 엄정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0개의 덧글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 남은 글자수 :

    • 신한울 1호기 12년만에 준공... 尹 “文 탈원전 폐기, 원전 생태계 복원”
    •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6월 22일 경남 창원 성산구 두산에너빌리티 원자력 공장을 방문해 한국형 원자로 APR1400 축소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은 14일 “무분별한 탈원전 정책이 지금의 에너지 위기 시대를 맞아 우리 경제를 수습할 수 없는 상황으로 몰고 갔을지도 모른다”고 밝혔다. 윤...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11호골’ 메시, 아르헨티나 월드컵 역대 최다 득점자 등극
    •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리오넬 메시가 정상에 섰다.아르헨티나는 14일 오전 4시(한국 시간) 루사일 아이코닉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4강전에서 크로아티아에 2-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아르헨티나는 4-4-2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알바레스와 메시가 섰고 미드필더에 맥 알리스터, 파레데스...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만나줘” 1원씩 100회 넘게 입금한 20대 남성
    • 자신이 쫓아다니던 피해자의 계좌에 1원씩 100여차례 입금하며 ‘만나달라’는 등의 메시지를 보내며 스토킹한 혐의를 받고 있는 20대 남성이 구속상태로 검찰에 넘겨졌다.서울 서부경찰서는 지난 12일 20대 남성 A씨를 스토킹 처벌법 위반, 감금 혐의로 8일 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난해 11월부...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美 상·하원, 틱톡 금지 법안 발의…미국 내 서비스 중단될까
    • 숏폼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을 금지하는 법안이 미국 상·하원에서 동시 발의됐다.(사진=틱톡)   13일(현지시간) 마크 루비오 상원 의원과 마이크 갤러거 및 라자 크리슈나무르티 하원 의원은 각각 상·하원에 미국 내 틱톡 사업을 금지하는 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이날 발의된 법안의 공식 명칭은 ‘중국 공산당의...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신기술 개발, 상장하면 대박" 주식 미리 사뒀는데…2년째 매출 '0'
    • 금감원 사옥 #"회사의 상장회사 합병, 해외 투자 유치가 확정됐습니다."비상장 C사 주주 D씨는 이 같은 내용을 밝히며 보유주식을 팔겠다는 내용의 신문 광고를 냈다. D씨는 사전에 증권신고서 제출 등 공시 의무가 있는데도 이를 제출하지 않았다. D씨는 법 위반소지가 있는 걸 확인하고 청약 절차를 중단했다.금융당국은...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주가 떨어지면 더 산다”…삼성전자보다 개미 더 몰린 이 종목
    • 삼성전자 보다 150억원 많아 사진 확대 베이징모터쇼에 전시된 중국 지리자동차의 전기차. 개인 투자자들이 최근 중국 전기차 산업에 투자할 수 있는 상장지수펀드(ETF)에 적극 베팅하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달 14일부터 이달 13일까지 한달 새 개인들은 타이거(TIGER) 차이나전기차솔랙티브(SOLACTIVE) ETF를 1395억원 순매...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
    • 박지원 “국정원 개혁하러 갔지, 삭제하러 가지 않았다”
    •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이 14일 서해 피격 공무원 월북 조작 의혹 사건과 관련해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서해 피격 공무원 이대준씨에 대한 월북 조작 의혹 사건의 핵심 인물로 꼽히는 박지원 전 국가정보원장이 14일 검찰에 출석했다. 공개 출석을 자청한 박 전 원장은 취재진 앞에서 “삭제 지시를 받지 않았고, 삭제하...
    • 최고관리자 2022-12-14 댓글: 0 개